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랑구, 시간제 보육실 갖춘 ‘공동육아방’ 개설

최종수정 2016.11.07 15:18 기사입력 2016.11.03 06:36

댓글쓰기

4일부터 망우동에 테마놀이 체험 공간, 실내놀이터, 육아방, 수유실, 시간제 보육실 등을 갖춘 공동육아방 운영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중랑구(구청장 나진구)는 4일부터 망우동에 위치한 효성써너스빌 에코오피스텔 2층(망우로60길 37)에 현대식 놀이방과 전통 품앗이를 접목한 ‘아이사랑 공동육아방’ 제4호점을 마련해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구는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망우동, 면목동, 중화동 총 3곳에 공동육아방을 운영 중으로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어 망우동에 81.75㎡ 규모의 네 번째 공동육아방을 추가 설치했다.
공동육아방은 연령에 맞는 다양한 테마놀이 체험 공간, 장난감이 비치된 복합 실내놀이터, 작은 도서공간으로 구성된 육아방 및 수유실 등을 갖추고 있어 부모와 아이들이 자유롭게 놀이를 즐기고 엄마들이 육아정보도 서로 공유하는 나눔 공간이다.

또 이번에 개설된 망우동 공동육아방에는 시간제 보육실도 마련돼 있어 가정에서 아이를 키우는 부모들의 양육부담이 줄어들 전망이다.
공동육아방

공동육아방

썝蹂몃낫湲 븘씠肄

‘공동 육아방’ 이용 대상은 만 5세 이하의 미취학 아동 및 부모로, 아이를 동반한 보호자는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신청은 중랑구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www.jccic.or.kr)를 통해 사전예약하면 된다.
‘시간제 보육실’ 은 양육수당을 받는 6개월이상 36개월 미만의 영아가 이용대상이며, 이용요금은 시간당 4000원(기본형-본인부담 2000원, 맞벌이형-본인부담 1000원)으로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 홈페이지(www.childcare.go.kr) 또는 중랑구육아종합지원센터 전화(☎495-0030~1)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이성수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공동육아방 설치와 함께 시간제 보육실도 마련돼 일시 보육을 필요로 했던 부모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동육아방을 확대하고 영유아 복지사업을 더욱 강화, ‘아이 키우기 좋은 중랑’을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