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희정 "개헌 논의 국면 전환용 아니될 말…朴대통령, 개헌논의서 빠져달라"

최종수정 2016.10.24 15:09 기사입력 2016.10.24 14: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안희정 충청남도 지사는 24일 박근혜 대통령의 개헌 제안과 관련해 "임기말 대통령은 현 개헌 논의에서 빠져달라"고 요구했다.

안 지사는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개헌 논의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그는 "헌법 개정 논의를 국면 전환용으로 이용하지 말라"면서 "대통령은 의회 개헌 논의에 협조자의 위치에 서달라"고 요구했다.
안 지사는 국회와 주요 정당들을 행해서는 개헌 논의를 시작하되 제대로 논의할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그는 "정당과 의회의 지도자들은 개헌 논의를 시작하자"면서 "현실 정파의 이해득실을 뛰어넘는 국민적 논의, 검증, 실천 과정을 분명히 해 졸속 개헌을 막고 국민에 의한 국민의 헌법을 만들자"고 주장했다.

이를 위해 안 지사는 "충분한 논의 시간을 확보하고 새헌법 시행 시점을 정하자"면서 "이에 기초해 개헌 논의 기루를 발족시키고, 헌법 개정 추진 절차를 규정하는 특별법도 만들자"고 주장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