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피투게더’ 아이오아이 정채연 “데뷔 후 팬이었던 스타에게서 호감있다고 연락 와”

최종수정 2016.06.16 17:27 기사입력 2016.06.16 17:27

댓글쓰기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 아이오아이 최유정 정채연 임나영. 사진=KBS2 제공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 아이오아이 최유정 정채연 임나영. 사진=KBS2 제공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그룹 아이오아이 멤버 정채연이 데뷔 후 연예인들에게 대시를 받은 사실을 밝혔다.

16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3'은 '옛날 언니 요즘 동생' 특집으로 꾸며져 가수 바다 박정아 제아와 아이오아이 멤버 최유정 정채연 임나영이 함께 출연해 세대를 넘나드는 걸그룹 토크를 펼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정채연은 데뷔 후 연예인에게 대시를 받은 일이 있다고 밝혀 주목을 받았다.

정채연은 "지인을 통해서 (호감이 있다고) 연락이 왔다"며 "가수도 있고 여러 분야의 분들이 있었다"고 조심스럽게 입을 열었다.

특히 "그 중에 제가 정말 팬이었던 분도 계셨다"고 털어놔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바다와 박정아 제아는 걸그룹 활동 당시 비밀 연애 경험담과 목격담 등을 낱낱이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제아는 "MBC 예능 '아이돌 스타 육상선수권대회'를 가면 누구랑 누가 썸을 타고 있는지 다 보인다"고 밝히기도 했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