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립사직도서관, ‘양림동 - 담벼락이 전해주는 이야기’사진전

최종수정 2016.06.13 15:27 기사입력 2016.06.13 15:27

댓글쓰기

" 15~29일, 도서관 내 갤러리"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립도서관은 사직도서관 내 갤러리에서 오는 15일부터 29일까지 ‘양림동 - 담벼락이 전해주는 이야기’라는 주제로 사진작가 김인혜 씨 초대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시간과 공간을 묵묵히 공유한 침묵의 파트너로, 우리들의 희로애락을 목격하고 그 이야기를 표면에 켜켜이 간직하고 있지만 이제 사라져 더 이상 그 이야기들을 우리에게 전해줄 수 없는 양림동 골목길 담벼락을 다양한 형식으로 작업한 작품으로 전달한다.

김 작가는 최근 3년 동안 개인전과 단체전, 해외 아트페어 전시 등을 통해 담벼락을 담은 작품을 선보였다.

시립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양림동 근대역문화마을 양림동에 더 많은 관심을 갖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