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표창원, 어버이연합 의혹 관련 “모두를 영원히 속일 순 없어”

최종수정 2016.04.22 16:32 기사입력 2016.04.22 15:23

댓글쓰기

사진=표창원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블로그

사진=표창원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블로그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최근 논란이 빚어진 보수단체 어버이연합 관련 의혹에 대해 “모두를 영원히 속일 수는 없다”고 말했다.

표 당선인은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모든 사람을 순간적으로 속일 수 있고, 많은 사람을 잠시 속일 수도 있고, 소수를 오랫동안 속일 수 있으며 한 사람을 영원히 속일 수도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글에서 표 당선인은 “지난 대선 국정원 등 대선개입 범죄, 최근 불거지는 어버이연합 의혹, 지난 역사 속 독재정권과 정보기관의 잘못과 실패에서 배우지 못한 나쁜 권력과 자본의 멍청하고 못된 범죄적 조직행동의 가능성이 점점 짙어진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어 “언론은 죽었어도 기자들은 늘 살아 있고 현명한 국민의 선거를 통한 집단 지성과 의지가 이들에게 용기를 준 듯하다”며 “국민 여러분, 늘 감사하고 존경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추선희 어버이연합 사무총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전국경제인연합회의 자금을 우회적으로 자금을 지원받았다는 사실은 시인했으나 청와대의 집회 지시 의혹은 부인했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