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도자재단 지역민·학생 체험사업 '풍성'

최종수정 2016.04.18 16:12 기사입력 2016.04.18 16:1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광주)=이영규 기자] 한국도자재단이 지역민, 학생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업을 펼친다.

한국도재재단은 먼저 2013년부터 도내 일반 및 문화소외계층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해 온 '창의ㆍ인성교육나눔사업'을 올해도 펼친다. 이 사업은 도자전시와 흙 체험을 결합한 복합프로그램이 특징이다. 오는 10월까지 진행되며 흙과 관련된 다양한 활동을 통해 학생들이 도자문화에 대해 보다 쉽게 이해하는데 목적을 두고 기획됐다.
한국도자재단 교육체험행사에 참석한 학생들이 강사의 설명을 듣고 있다.

한국도자재단 교육체험행사에 참석한 학생들이 강사의 설명을 듣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국도자재단은 또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도 진행한다. 이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사립박물관협회와 함께 도자예술을 통해 청소년들이 인문학적 소양을 기르는 프로그램이다. 도자문화를 통해 역사 속 시대적 사회, 문화상을 유추하고 현재의 삶을 통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전국 초ㆍ중학교 학급을 대상으로 오는 9월말까지 진행된다.

한국도자재단 산하 이천세계도자센터는 'KB 국민은행과 함께하는 박물관 노닐기'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어린이 및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박물관ㆍ미술관 관련 전시관람 및 체험 기회를 제공해 문화 향유에 관심을 갖고 이해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오는 11월까지 도자작가 체험을 주제로 '나도 도자예술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국도자재단은 이천시육아종합보육센터와 연계한 영유아 및 가족 대상 프로그램 '엄마랑 토야랑', '아빠랑 토야랑'과 주부를 대상으로 한 도자아카데미 사업도 펼친다. 한국도자재단은 이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민들이 정서적 유대감을 쌓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들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www.kocef.org)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