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뱀파이어 탐정’ 이준 “실제로 머리에 각목 맞고 NG 낼까 고민”

최종수정 2016.03.17 16:48 기사입력 2016.03.17 16:37

댓글쓰기

‘뱀파이어 탐정’ 이준 “실제로 머리에 각목 맞고 NG 낼까 고민”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가수 겸 배우 이준이 새 드라마 ‘뱀파이어 탐정’에서 뱀파이어 연기를 펼친다.

17일 열린 OCN ‘뱀파이어 탐정’ 제작발표회에서 이준은 “전작들에선 사람들이 살아가는 이야기를 다뤘는데 이번에는 고생을 해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는 “대본을 볼 때부터 고생하겠다는 생각을 했다”며 “실제로 머리에 각목을 맞기도 했는데 NG를 낼까 말까 순간 고민했지만, 오히려 리얼하게 담겨 만족스러웠다”고 전했다.

OCN 새 일요드라마 ‘뱀파이어 탐정’은 부유한 집안에 경찰대에 수석 입학할 정도의 영리한 머리, 밝은 성격까지. 모든 걸 가진 윤산(이준 분)은 잠입수사를 하던 중 사고로 연인을 포함해 모든 것을 잃고, 뱀파이어가 된 이후의 이야기를 그린다.

정신적 충격을 겪던 중 용구형(오정세 분)과 함께 사설탐정으로 일하게 된 윤산은 다양한 사연의 사건을 해결해나가는 동시에 자신에게 닥친 이 미스터리한 일의 실체를 파헤친다.
‘뱀파이어 탐정’은 오는 27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