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애플 iOS 9.3 일반 사용자용 베타 출시…'야간모드' 눈길

최종수정 2016.02.11 07:11 기사입력 2016.02.11 07:11

댓글쓰기

나이트 시프트 모드…야간에 화면 볼 때 눈 피로 줄여줘
iOS 9.3, 3월 중 정식 배포될 듯


나이트 시프트 모드는 야간 시간에 블루 라이트를 감소시키고 화면을 노랗게 만들어 눈의 피로를 줄여주는 기능이다. (사진 : 나인투파이브맥)

나이트 시프트 모드는 야간 시간에 블루 라이트를 감소시키고 화면을 노랗게 만들어 눈의 피로를 줄여주는 기능이다. (사진 : 나인투파이브맥)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애플이 일반 사용자를 위한 iOS 9.3 베타버전을 출시했다. iOS 9.3은 캄캄한 곳에서도 편하게 화면을 볼 수 있는 '나이트 시프트 모드' 등이 적용됐다.

10일(현지시간) 애플 전문 매체 나인투파이브맥에 따르면 애플이 iOS 9.3 베타 버전을 공개하고, 오는 3월 전체 이용자에게 배포할 계획이다.

iOS 9.3에서는 아이폰과 아이패드 이용자들이 저녁에도 편안하게 화면을 볼 수 있도록 '나이트 시프트 모드'가 도입된다.
나이트 시프트 모드는 시간과 위치정보에 따라 밤이 되면 화면의 블루라이트를 감소시키고 노란색 계열의 라이트를 높여 눈의 피로도를 줄여주는 것을 말한다.

또한 9.3 버전에서는 메모장(노트)에 터치아이디나 비밀번호로 암호를 걸 수 있다. 날씨나 설정 등의 기능을 더 빠르게 불러올 수 있는 3D터치(아이폰6s) 퀵 액션 기능도 적용된다, 헬스·활동 앱에서는 건강 관련 데이터를 연동할 수 있다.

애플의 차량용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카플레이'에서는 애플 뮤직, 애플 지도가 업그레이드 된다. 지도앱에서는 주변의 식당이나 주유소 등 위치저보를 찾아볼 수 있다. 교육용 앱에서는 하나의 기기에서 다중사용자를 지원하는 기능이 추가됐다.

이밖에도 버라이즌의 와이파이 콜링 기능이 추가된다. 와이파이 콜링은 와이파이망에서 무료로 통화할 수 있는 기능이며, 이번에 버라이즌까지 합류하면서 미국 4대 이동통신사들이 모두 지원하게 됐다. 아직 국내에선 아직 도입되지 않았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