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동필 "전북 구제역 설 전에 마무리 짓겠다"

최종수정 2016.01.18 14:20 기사입력 2016.01.18 14:20

댓글쓰기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18일 구제역 상황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18일 구제역 상황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최근 전북지역에서 발생한 구제역에 대해 "설 명절 전에 마무리 짓는 것이 목표"라고 18일 말했다.

이날 이 장관은 구제역 상황회의를 주재하며 "지방자치단체, 생산자단체, 축산농가 등이 협력하여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이 장관은 "구제역 방역을 위한 혈청 검사시 인력이나 시간의 투입을 최소화 하면서 결과물은 신속, 정확하게 도출하는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며 "농협은 소속 도축장에 대해 시범적으로 스팀소독시설 등을 설치하고 농가에 대해서는 소독약, 방역복, 장화 등을 지원하는 방안을 강구할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백신개발이나 수급도 중요하지만 농가에서 정확한 백신접종을 할 수 있도록 접종요령과 방역의식 고취를 위해 살처분 보상금 감액기준 등에 대한 홍보를 철저히 해야 한다"며 "또 지자체에서 백신접종 후 항체형성 관리 등 책임지고 관리토록 명확한 역할 분담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외에도 양돈계열사에 대한 방역실태 점검과 방역조치 강화 등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