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북전단 기습 살포, 김포서 2만장 날려보내…온종일 충돌

최종수정 2014.10.26 11:10 기사입력 2014.10.26 11:10

댓글쓰기

대북전단 기습살포 [사진=연합뉴스TV 캡쳐]

대북전단 기습살포 [사진=연합뉴스TV 캡쳐]



대북전단 기습 살포, 김포서 2만장 날려보내…온종일 충돌 이어져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진보단체와 임진각 인근 주민들의 반발에 막혔던 보수단체 회원들이 대북전단 살포를 강행했다.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 등 보수단체 회원 일부는 25일 저녁 7시 반쯤 경기도 김포시 월곶면에 있는 야산에서 풍선 하나에 전단 2만 장을 실어 날려 보냈다.

전단에는 북한의 3대 세습을 비판하는 내용 등이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보수단체 회원 40여 명은 이날 오전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에서 전단 10만 장 가량을 날려 보낼 계획이었지만 진보단체와 인근 주민들의 반발에 부딪혀 무산됐다.

일부 시민단체는 이틀 전부터 노숙 항의 농성을 벌이며 전단 살포에 반대했고 개성공단 기업주들도 기자회견을 열고 전단 살포 시도를 비판했다.

임진각 주변에선 찬반 단체 양측의 충돌이 저녁 무렵까지 이어졌고 이 과정에서 전단 상자 등을 훼손한 혐의로 진보단체 회원이 경찰에 연행됐다.

대북전단 살포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대북전단 기습살포, 꼭 했어야 했나" "대북전단 기습살포, 북한과의 관계 더 경색될 수 있다" "대북전단 기습살포, 지역 주민들이 걱정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