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유리 '너희들은 포위됐다' 반짝 카메오 출연, 클럽난동녀 변신

최종수정 2014.05.09 09:04 기사입력 2014.05.09 09:04

댓글쓰기

▲'너희들은 포위됐다'에 카메오로 출연한 서유리.(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너희들은 포위됐다'에 카메오로 출연한 서유리.(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서유리 '너희들은 포위됐다' 반짝 카메오 출연, 클럽난동녀 변신

서유리가 '너희들은 포위됐다'에서 고아라의 머리채를 잡고 클럽 난동녀로 '변신'하며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줬다.
8일 방송된 SBS 수목 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에서는 클럽 잠입수사를 시도하는 은대구(이승기 분)와 어수선(고아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클럽으로 잠입수사를 나간 은대구는 꽃뱀 식별을 시작했고, 어수선은 화장실에서 여자들의 대화를 엿들었다.

바로 이때 서유리는 명품구두를 밟았다는 이유로 다른 여자의 머리를 때리며 난동을 부렸다. 은대구는 "명품이지만 최저연봉으로 쳐도 살 수 있는 구두다"라고 말하며 끼어들었다가 싸움에 휘말리게 됐다.
또한 어수선과 지국(박정민 분), 박태일(안재현 분)까지 싸움에 합류했고, 그 와중에 칼에 맞아 쓰러진 사람까지 발견돼 클럽은 삽시간에 난장판이 됐다.
이 후 은대구는 총을 쏴 주의를 끌어 사태를 수습하며 그 덕분에 유치장 신세를 지게 됐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