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프로농구 SK, 4강 PO 직행 좌절…삼성에 패

최종수정 2014.03.05 21:49 기사입력 2014.03.05 21:49

댓글쓰기

프로농구 SK, 4강 PO 직행 좌절…삼성에 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서울 SK의 4강 플레이오프 직행이 좌절됐다.

5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3-2014 KB국민카드 프로농구 6라운드 홈경기에서 서울 삼성에 69-73으로 졌다. 36승 16패를 기록, 남은 경기 결과에 관계없이 3위가 됐다. 울산 모비스(39승 13패)와 창원 LG(38승 14패)에 4강 플레이오프 직행 티켓을 내줬다. 삼성은 19승 34패로 안양 KGC인삼공사(18승 34패)를 제치고 단독 8위에 올랐다.
최근 모비스, LG와의 1위 다툼에서 밀린 SK는 무리하지 않았다. 주전선수들의 체력을 비축하며 플레이오프를 대비했다. 경기 전 “이제는 3위라고 생각하겠다”고 밝힌 문경은 감독은 높이의 이점을 살리기 위해 코트니 심스, 박상오, 김우겸 등을 선발로 내보냈다. 재미를 보진 못했다. 허버트 힐, 이관희에게 전반에만 23점을 내줬다. 공격은 상대의 지역방어에 번번이 막혔다. 집중력 싸움에서도 밀렸다. 전반에만 턴오버 9개를 저질렀다.

전반을 28-37로 뒤진 SK는 3쿼터 변기훈의 외곽슛을 앞세워 추격에 나섰다. 최부경과 주희정에 애런 헤인즈까지 득점에 가세, 삼성을 1점차(54-55)까지 따라붙었다. 경기를 뒤집진 못했다. 4쿼터 이동준에게 연거푸 골밑 득점을 허용했다. 경기 종료 2분 35초를 남기고는 박재현에게 가로채기에 이은 속공을 맞아 점수 차가 7점으로 벌어졌다.

이관희와 힐은 각각 17득점과 15득점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SK는 심스가 17득점 11리바운드로 활약했지만 승부를 뒤집기에 역부족했다.
부산 사직체육관에서 열린 경기에서는 부산 KT가 원주 동부를 80-74로 제치고 단독 4위(27승 26패)에 올랐다. 아이라 클라크는 팀 내 최다인 25득점을 기록했다. 조성민과 송영진도 각각 19득점과 13득점으로 제 몫을 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설현 '통통 튀는 화보'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현아 '몽환적인 분위기' [포토] 서동주 "몸무게 의미 없어"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