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백악관, 한미 군사연습 중단 요구 일축

최종수정 2014.01.17 07:35 기사입력 2014.01.17 05: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백종민 기자] 북한의 키 리졸브(KR) 및 독수리 연습(FE) 등 한미 군사연습 중단 거듭 요구를 미국 백악관이 일축했다.

16일(현지시간) 제이 카니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의 요구와 관련한 보도를 보지 못했다고 전제한 뒤 "한국과의 군사적 관계나 훈련 등에서 전혀 변경할 게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리의 대북정책도 변한 게 없다"면서 "북한은 국제의무를 준수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을 중단해 스스로 고립을 끝낼 기회로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북한 국방위원회는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발표한 '남조선 당국에 보내는 중대제안'에서 상호 군사적 적대행위 전면 중지를 제안하면서 다음 달 말부터 시작되는 KR 및 FE의 중단을 요구했었다.
백종민 기자 cinqang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