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에스에프에이, 모멘텀은 남아있다<한화證>

최종수정 2010.11.12 08:08 기사입력 2010.11.12 08: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지성 기자]한화증권은 12일 에스에프에이 에 대해 실적 개선 여지를 비롯해 실현 가능한 모멘텀이 남아있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가 6만2000원을 유지했다.

박현 애널리스트는 "내년 전방산업의 설비투자는 증가세로 전망되고 매출인식은 진행기준으로 변경될 예정이다"라며 "올해 3분기에 기록한 사상 최대 신규수주와 전분기 수준의 매출액은 4분기 이후 급격한 실적개선을 시사한다"고 분석했다.
올해까지는 납입기준 매출인식이 적용되므로 4분기에 매출액이 집중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4분기 매출액은 전기대비 105% 증가한 2032억원, 318% 증가한 영업이익은 235억원으로 예상했다.

그는 "국내에서는 LCD와 OLED로 나뉘어 대규모 설비투자가 진행되고 중국 내 Fab(실리콘웨이퍼 제조공장) 투자도 본격화될 것"이라며 "이에 따라 매년 신규수주는 올해 수준을 상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올해 수주잔고를 고려할 때 내년 매출액은 전년대비 82% 증가한 8039억, 영업이익은 139% 늘어난 901억원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화증권은 "추가상승이 낙관적인 만큼 비중확대 전략이 바람직하다"며 "펀더멘털 외적 요인으로 전일 주가가 하락한 만큼 저점매수로 접근해 볼 수 있다"고 평가했다.
박지성 기자 jiseo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