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바퀴’ 시크릿 선화, 무한 백치미 발산에 ‘폭소’

최종수정 2010.09.19 00:12 기사입력 2010.09.19 00:12

댓글쓰기

‘세바퀴’ 시크릿 선화, 무한 백치미 발산에 ‘폭소’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4인조 걸그룹 시크릿의 한선화가 ‘백지선화’로서의 이미지로 웃음을 선사했다.

한선화는 18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세바퀴’에 팀 동료인 징거와 함께 출연했다.
김신영은 한선화에 대해 “방송에서 백치미 캐릭터라고 알려졌는데, 실제로도 그렇다”며 농담을 던졌다. 이에 한선화는 당황한 표정을 지었다.

이에 그치지 않은 김신영은 “IT가 무슨 뜻이냐고 물었더니 인터넷이라고 대답하더라”고 폭로했다. 또 “'나는 공산당이 싫어요'라고 외친 사람은 누구냐고 물었더니 누구나 다 싫어하지 않느냐고 말했다”고 털어놓았다.

한선화는 “말 속에 뼈가 있다는 뜻의 사자성어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머뭇거리며 "언중유골"이라고 정답을 맞췄다. 하지만 “고생 끝에 낙이 온다는 말은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고진갑세”라고 대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이정섭, 장윤정, 조혜련, 김신영, 시크릿 징거 한선화, 임예진, 김태현, 김현철, 윙크 강주희 강승희, 옴므 이창민 이현, 이경실, 김지선 등이 출연했다.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 glory@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