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SK컴즈, 앱스토어 누적매출 1억원 돌파

최종수정 2010.02.01 13:24 기사입력 2010.02.01 09: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함정선 기자]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주형철)는 네이트 앱스토어(appstore.nate.com)의 누적 매출이 1억원을 넘어섰다고 1일 밝혔다.

SK컴즈는 지난 10월 21일 게임 '크라임월드'로 유료 아이템을 첫 적용했다. 게임 중 무기나 이동수단을 구입할 때 도토리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이후 안철수연구소의 사내벤처 고슴도치플러스가 개발한 '캐치미이프유캔', 미국 소셜게임개발사 플레이피시가 개발한 '펫소사이어티' 등에 유료 아이템이 적용되면서 매출 성장세를 이끌었다.

현재는 총 5개 개발사의 11종 게임에 도토리 결제 시스템이 추가된 상태다. 하루 평균 가장 많은 매출을 올리는 기업은 썬데이토즈로 '사천성'과 '애니팡'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SK컴즈 오픈플랫폼 담당 김영을 부장은 "싸이월드 2500만 회원 중 현재 5%가 앱스토어를 이용했다"며 "이들이 11개의 유료 앱스에서 석 달만에 1억이라는 디지털 아이템 매출을 만들어 냈다는 것이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네이트 앱스토어는 외부 개발사 및 개인 개발자들이 애플리케이션을 등록해 수익을 얻을 수 있는 인터넷 상의 응용프로그램 장터다. 싸이월드를 기반으로 이용자들이 일촌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게임 등 다양한 앱스를 제공하며 현재 60종의 무료 앱스가 서비스되고 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종목 수익률 100% 따라하기

함정선 기자 m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