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양 "민효린, 날 더 나은 사람으로 만들어줘…이 사람 아니면 결혼 안 했을 것"

최종수정 2020.06.05 09:27 기사입력 2020.06.05 09:27

댓글쓰기

4일 태양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태양의 다큐멘터리 '白夜

4일 태양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태양의 다큐멘터리 '白夜



[아시아경제 김슬기 인턴기자] 빅뱅 태양이 아내 민효린과 결혼을 결심한 이유를 밝혔다.


4일 태양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태양의 다큐멘터리 '白夜 | WHITE NIGHT [태양이 지지 않는 밤]' 6화 'Crystal clear' 편이 공개됐다.

지난 2017년 태양은 지인들과 만남에서 "남자한테 있어서 좋은 사람을 만나서 결혼해서 가정을 꾸리는 것은 결국 나한테 좋은 거다. 남자한테 좋은 거다"라며 "왜냐하면 내가 혼자 했을 때 이루는 성과랑 내가 책임을 지고 뭔가를 할 때랑 그건 천지 차이다. 진짜 상상 이상의 능력이 생긴다"라고 말했다.


이에 지인은 민효린과의 결혼에 관해 물었고 태양은 "나는 진짜 그런 마음으로 (민효린을) 만나는 것이다. 우리는 예전부터 이야기를 많이 했다"라며 "나도 그렇고 여자친구도 그렇고 결혼을 전제로 하지 않는 만남을 거의 4년 가까이 만나는 게 의미가 없지 않나"라고 했다.


그러면서 "난 결정적으로 이 사람을 안 만났으면 결혼 생각을 안 해봤을 거 같다. 그만큼 좋다"라며 민효린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후 태양은 지인들에게 민효린과의 결혼을 앞두고 절친에게 깜짝 발표했다.


태양의 결혼 소식에 친구들은 "처음 이야기 들었을 때는 정말 놀랐다. 그 나이에 결혼하는 것도, 가수이면서 현 업계 정상의 자리에 있는 사람인데 그 위치에서 군대도 다녀오기 전인데 결혼을 생각하지 않을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태양은 "예전에는 변화라는 게 그렇게 싫었는데 민효린을 만나면서 내가 느끼게 된 많은 변화가 생겼고, 그 변화가 날 좀 더 다듬어지게 하고 나은 사람으로 만들어줬다"라며 "지금도 사실 계속해서 날 변화시키는 건 그녀"라고 말했다.


이어 "나 또한 그녀에게 그런 존재가 되고 싶고, 그런 면이 내가 '이 사람과 함께 해야겠다','결혼을 해야겠다'라고 생각하게 된 거 같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태양과 민효린은 지난 2018년 2월 결혼했다.




김슬기 인턴기자 sabiduria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