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보람튜브' 6살 유튜버 보람이 가족회사, 95억 빌딩 매입…국내 광고수익 1위

최종수정 2019.07.23 14:55 기사입력 2019.07.23 14:47

댓글쓰기

6세 유튜버 보람 양/사진=유튜브 채널 '보람튜브' 캡처

6세 유튜버 보람 양/사진=유튜브 채널 '보람튜브' 캡처



[아시아경제 최석환 인턴기자] 유튜브 채널 '보람튜브'를 운영 중인 6세 유튜버 보람 양의 가족회사가 95억원 상당의 강남빌딩을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23일 '매일경제'에 따르면 유튜브 채널 '보람튜브 브이로그'와 '보람튜브 토이리뷰' 등에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는 보람 양의 가족회사인 '보람패밀리'는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소재 5층 빌딩을 95억원에 사들였다. 이 빌딩의 가격은 해당 지역 시세와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이 빌딩은 1975년에 건축됐다. 현재 헤어·바디관리숍으로 입점해 있으며 빌딩 전체 공간을 임대 내놓을 경우 매달 월세로만 2000만원 가량의 수익을 벌어들일 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국내 전체 광고수익 1위를 기록 중인 보람 양의 유튜브 채널에는 가족들과 장난감을 가지고 놀거나 요리를 해먹는 콘텐츠 등이 게재되고 있다. '보람튜브 브이로그'의 채널 구독자수는 23일 기준 1700만명, '보람튜브 토이리뷰'의 구독자수는 1360만명에 달한다.


'보람패밀리'가 매달 벌어들이는 수익은 두 채널을 합해 약 37억 원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의 유튜브 분석 사이트인 '소셜블레이드'에 따르면 한국 유튜브 채널 가운데 광고수익 1위 채널 '보람튜브 토이리뷰'의 월 수익은 160만 달러(약 19억원)이다. 2위 채널 '보람튜브 브이로그'는 월 150만 달러(17억8000만원)의 수익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추산된다.



최석환 인턴기자 ccccsh01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