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C제일은행, ‘착한 목소리 오디션’ 경쟁률 100대1

최종수정 2019.06.10 09:27 기사입력 2019.06.10 09:27

댓글쓰기

SC제일은행이 지난 6일과 7일 서울 종로구 본점에서 개최한 ‘착한목소리페스티벌’에 참가한 참가자들이 착한 목소리 오디션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SC제일은행

SC제일은행이 지난 6일과 7일 서울 종로구 본점에서 개최한 ‘착한목소리페스티벌’에 참가한 참가자들이 착한 목소리 오디션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SC제일은행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SC제일은행은 시각장애인용 오디오북 제작 목소리 기부자를 뽑는 ‘착한 목소리 오디션’ 경쟁률이 100대 1에 달했다고 10일 밝혔다.


SC제일은행은 지난 6일과 7일 서울 종로구 SC제일은행 본점에서 개최된 ‘착한목소리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착한목소리페스티벌’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오디오북을 제작, 기부하는 SC제일은행의 사회공헌캠페인으로 올해로 여덟 번째를 맞았다.


올해의 주제는 ‘시각장애청년, 퓨처메이커스(Futuremakers)를 위한 창의적 기업가 가이드’로, 시각장애청년들이 사고의 전환을 통해 누구보다 우수한 자신만의 강점과 자질을 찾아내 사회 혁신을 이끄는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자는 취지의 오디오 콘텐츠로 제작될 예정이다. ‘퓨처메이커스’는 차세대 주역인 청년들 중 특히 시각장애인과 같은 취약계층의 교육, 성장, 자립을 지원하는 SC제일은행 및 모기업 스탠다드차타드(SC)그룹의 지역사회공헌 활동 주제이다. 오디오북은 오는 8월 완성된다.


오디오북을 녹음할 목소리 기부자 100명을 선발하는 ‘착한 목소리 오디션’에는 1만여명의 참가자가 몰려 10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소속 시각장애인 20명이 ‘시각장애인이 듣기 좋은 목소리, 따뜻한 마음이 느껴지는 목소리’ 등의 기준에 따라 심사했다.


이번 착한목소리페스티벌에서 참가자들은 ‘시각장애 편견 깨기’, ‘점자체험’, ‘시각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스포츠 체험’, ‘시각장애청년들에게 응원메시지 보내기’, ‘시각장애청년 자립지원을 위한 기금모금’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겼다.

박종복 SC제일은행장은 “앞으로도 SC제일은행은 취약계층 청년들의 사회적 자립과 성장을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