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 헤일리, 옆구리 통증으로 1회도 못채우고 강판

최종수정 2019.04.24 19:43 기사입력 2019.04.24 19:43

댓글쓰기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의 외국인 투수 저스틴 헤일리가 1회도 채우지 못하고 강판했다. 갑작스런 옆구리 통증이 원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헤일리는 24일 대구 삼성라이온즈 파크에서 SK와이번스를 상대로 벌인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홈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그는 1회 첫 타자 김강민을 삼진으로 돌려세운 뒤, 2번 타자 고종욱에게 초구 볼을 던지고 나서 옆구리 통증을 호소했다.

삼성 측은 헤일리의 척추 옆 기립근 쪽에 발생한 통증으로 보인다며 곧 헤일리가 병원에서 정밀 검진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