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6 MAMA 마마’ 박보검 “잘 소화할 수 있는 캐릭터 다 해보고 싶다”

최종수정 2016.12.19 18:51 기사입력 2016.12.02 20:11

댓글쓰기

사진=Mnet '2016 MAMA' 방송화면 캡처

사진=Mnet '2016 MAMA'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2016 MAMA' 배우 박보검이 시상자로 레드카펫에 등장했다.

박보검은 2일 오후 6시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에서 진행된 '2016 MAMA(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흰색 수트로 멋을 낸 박보검은 "많은 분들의 열기가 마마를 더 빛내주는 것 같다. 아티스트 분들 많이 응원하고 돌아가도록 하겠다"며 참여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어 '도전해보고 싶은 역할'을 묻는 질문에 "제가 잘 소화할 수 있는 캐릭터라면 다 해보고 싶다"며 배우로서의 각오도 다졌다.

한편 '2016 MAMA'는 1999년 Mnet '영상음악대상'으로 시작된 음악 축제로 올해 8회째를 맞았다. 약 10여년 동안 국내서 개최해오다 2010년 마카오, 2011년 싱가포르, 2012년부터 홍콩에서 개최됐다. 이날 본시상식은 오후 8시 Mnet을 통해 생방송된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