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겨울한파에 '온수' 끊기면…'헤어드라이어' 응급조치

최종수정 2016.12.01 10:22 기사입력 2016.12.01 10:22

댓글쓰기

귀뚜라미 서비스 기사가 보일러를 점검하고 있다.

귀뚜라미 서비스 기사가 보일러를 점검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겨울철 한파에 보일러 배관이 동결되지 않게 하려면 외출할 때도 실내온도를 10도 이상 설정해야 한다. 또 보일러 배관에 보온재를 이용한 보온작업은 필수이며 헌 옷과 이불 등으로 추가 보온작업을 하면 더욱 효과적이다.

1일 귀뚜라미에 따르면 보일러 배관이 동결됐을 경우 우선 응급조치 가능 여부를 파악한다. 온수와 냉수가 모두 안 나오는 경우에는 수돗물이 공급되는 배관과 수도계량기까지 모두 동결됐는지 살펴봐야 한다. 이 경우에는 전문 설비업체에 연락해 해빙 작업을 받아야 한다.
냉수는 정상이고 온수만 나오지 않는 경우는 보일러 하단에 있는 배관이 동결된 경우가 많다. 이 때는 헤어드라이어와 온열기구를 이용해 응급조치할 수 있다.

헤어드라이어를 이용할 경우 보일러의 전원 코드 선을 먼저 분리하고 수도꼭지를 온수 쪽으로 튼다. 보일러 하단의 냉ㆍ온수 배관 보온재를 제거하고 헤어드라이어를 중간 온도로 해 배관을 반복 가열한다. 온수가 나와 해빙이 완료되면 보온재를 복구하고 추가로 헌 옷 등을 이용해 추가 보온한다.

보일러 주위에 온열 기구를 가동해 주는 방법도 있다. 헤어드라이어를 이용한 방법과 같지만 가연성 물질을 반드시 확인하고 다른 곳으로 옮기고 나서 작업을 해야 한다.
헤어드라이어와 온열 기구를 사용했지만 온수가 나오지 않으면 전문 설비업체에 연락해 해빙 작업을 받아야 한다.

귀뚜라미 관계자는 "겨울철 혹한기에 수도꼭지를 온수 쪽으로 틀었을 때 물이 전혀 나오지 않는 경우는 보일러로 공급되는 냉수 배관과 보일러에서 나오는 온수 배관이 동결된 것"이라며 "이 경우는 보일러 고장이 아니므로 보일러 아래에 있는 냉ㆍ온수 배관을 응급조치로 해빙하거나 전문 설비업체들이 소속돼 있는 한국열관리시공협회와 전국보일러설비협회에 연락을 하면 해빙 작업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