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마트, 반값 면도기 내놨다

최종수정 2016.11.07 06:00 기사입력 2016.11.07 06:00

댓글쓰기

전기 면도기 업계의 샤오미 '플라이코'와 '러빙 홈 전기 면도기' 출시
이마트 러빙홈면도기

이마트 러빙홈면도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이마트는 8일부터 전국 이마트 및 이마트몰에서 자체 브랜드(PB)인 '러빙홈 전기면도기'를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

러빙홈 전기면도기는 회전방식의 쿠션형 3헤드로 밀착면도가 가능하고, 1시간 충전후 1시간 사용이 가능한 '고속 충전 기능', 생활 방수 기능 등 품질은 고급형이지만, 가격은 기존 브랜드의 절반 수준인 4만9800원이다.
이마트는 현지 업체와 직접 계약을 통해 별도의 유통 단계 없이 직접 매입해 비용을 최소화했고, 대량 주문(1차 물량 5만개)을 통해 소비자 판매 가격을 최대한 낮춰 5만원 이하로 선보일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마트와 함께 반값 전기 면도기를 개발생산한 파트너사는 중국의 플라이코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격 대비 높은 품질로 우명해 전기 면도기 업계의 ‘샤오미’로 불린다. 중국 시장 점유율 70%를 점유하고 있는 1등 브랜드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