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풍 '차바' 북상 중…4일 제주에 폭우

최종수정 2016.10.05 13:39 기사입력 2016.10.03 17:48

댓글쓰기

중형급 태풍 '차바' 오키나와에서 북상중
4일 남부지방·제주·울릉도 예상 강수량 50~150㎜


태풍 차바 예상 진로

태풍 차바 예상 진로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태풍 차바(CHABA)로 인해 4일 오후부터 제주에 폭우가 쏟아질 전망이다. 이 비는 5일 서울과 경기를 제외한 전국으로 확대된다.

3일 기상청은 제 18호 태풍 차바의 진로와 가까운 제주도와 남부지방 해안 지역에서 농작물과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한다고 당부했다.

제주지역과 남부지방 해안에서는 최대 순간풍속 30m/s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4~5일 예상 강수량은 남부지방, 제주도, 울릉도·독도는 50∼150mm(많은 곳 영남 해안, 제주 산간 250mm 이상), 충북, 강원 영동 20∼60mm, 강원 영서, 충남 5∼30mm이다. 5일 수도권을 제외한 전국으로 확대된 비는 밤 늦게 그칠 전망이다.

태풍 차바는 이날 오후 3시 현재 매우 강한 중형급 태풍(중심기압 930hPa·중심 부근 최대풍속 50m/s)으로, 일본 오키나와 남남서쪽 약 170km 부근 해상에서 북북서진하고 있다.

차바는 5일 새벽 제주도 부근으로 진출한 후 상층 제트기류를 만나 동쪽으로 방향을 돌려, 5일 낮 대한해협 부근을 거쳐 일본 열도를 따라 이동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태풍은 4일 오후부터는 상대적으로 낮은 수온과 강한 상층 강풍대의 영향을 받아 점차 약화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차바는 일본 부근에 있는 북태평양 고기압의 세력이 유지될 경우 남해안으로 근접할 가능성도 있으므로 앞으로 발표될 최신 기상정보를 적극적으로 참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기상청은 태풍 중심이 우리나라로 더 접근할 경우 강수와 바람의 세기가 강해질 수 있다고 내다봤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