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위기의 롯데]신동주 "창업가 일원으로서 진심으로 사과"

최종수정 2016.07.07 17:07 기사입력 2016.07.07 16:55

댓글쓰기

'신영자 구속' 관련 입장 발표
[위기의 롯데]신동주 "창업가 일원으로서 진심으로 사과"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롯데그룹의 장남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가 누나 신영자 롯데장학재단 이사장이 구속된데 대해 사죄의 뜻을 전했다.

7일 SDJ코퍼레이션(회장 신동주)은 보도자료를 통해 "창업가의 일원으로서 신동주 대표이사는 신 이사장의 구속에 대해 매우 무겁게 받아들이고 있다"며 "물의를 일으키는 등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밝혔다.
신 전부회장은 "창업자의 장녀 개인에 대한 것이지만, 국내 롯데의 주요 사업과 경영진이 관련된 일련의 의혹과 연계돼 일어난 일"이라며 "롯데그룹의 경영체질이나 컴플라이언스 체제가 도전받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롯데그룹의 경영 투명성을 향상해야한다고 재차 주장했다.

신 전부회장은 그룹 전반에 걸쳐 진행되고 있는 검찰 수사와 관련해 "창업 정신을 소홀히 하는 현재의 경영 체제에 대해 심각한 염려를 표명한다"며 "현 경영진에 대한 일련의 의혹 해명을 위해 수사 당국에 성실하게 협력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그는 일련의 사태에 대해 "고객, 종업원 등 관계자에게 설명 책임을 다할 것을 요구한다"며 "(SDJ는) 관계자의 이익 및 롯데그룹의 기업 가치를 지키며, 기업으로서의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을 다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신 이사장은 입점 편의를 대가로 뒷돈을 받은 혐의로 이날 구속 결정됐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