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마트 피코크, 獨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최종수정 2016.03.20 07:00 기사입력 2016.03.20 07:00

댓글쓰기

패키지에 음식의 스토리 담아내
브랜드 철학 깊이 반영…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 강화

피코크 한식라인

피코크 한식라인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이마트 피코크가 세계 무대에서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했다.

이마트는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로 꼽히는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6'에서 피코크(peacock)가 국내 대형마트 자체브랜드(PL)로써는 최초로 본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독일 IF 이자인 어워드는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어워드, 미국의 IDEO와 함께 국제적으로 가장 영향력있는 디자인 공모전으로 꼽힌다.

이번 디자인 어워드에는 총 53개국·5295개 작품이 출품된 가운데, 이마트는 패키지 디자인 부분에서 '피코크 한식'과 '피코크 이탈리안'이, 푸드코트 브랜딩 부분에서 '피코크키친'이 본상을 수상했다.

피코크 한식 라인은 유명 맛집 제휴상품을 비롯해 향토음식 등 개성이 강한 상품들을 대상으로 일관성 있는 디자인에 개별 스토리를 표현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피코크 이탈리안 라인의 경우 이국적인 이미지를 패키지에 사용해 정통 이탈리안 음식의 맛과 함께 현지의 감수성까지 상품에 담았다는 점이 주목을 받았다. 지난해 6월 처음 선보인 피코크키친은 상품 구매와 동시에 식음까지 가능한 새로운 형태의 복합 식문화 매장을 제안했다는 점에서 그 가치를 인정받았다.

이마트의 간편가정식 브랜드로 출발한 피코크는 기존의 브랜드 상품을 뛰어남는 맛과 품질을 제공한다는 기본 원칙아래 이에 걸맞는 상품 이미지를 만들기 위해 지난해 6월부터 패키지 디자인을 위한 전담조직을 운영 중에 있다.
김일환 이마트 피코크 담당 상무는 "피코크는 전문화된 맛에 그치지 않고 종합적인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기 위해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면서 "고객과의 1차적인 커뮤니케이션 수단이 되는 상품 패키지 디자인부터 피코크가 제안하는 모든 콘텐츠에 완벽을 기해 국내시장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도 사랑받기 위해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