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가슴에 통증, ‘혹시 중병인가?’

최종수정 2018.08.14 23:16 기사입력 2016.02.29 07: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흉통은 다양한 원인에 의해 나타난다. 하지만 통상 흉통이 시작되면 ‘심장에 문제가 생긴 것은 아닐까?’하고 지레 걱정하는 이가 적지 않다. 물론 흉통의 대표적 원인은 심질환에 의한 것이기도 하다. 다만 이밖에도 소화기계통 또는 신경 및 근골격계, 폐질환 등에 의해서도 흉통은 나타날 수 있고 심지어 정신적 원인으로도 흉통을 느낄 수 있다는 점은 병의 정확한 원인 및 진단을 요하게 한다.

대전유성선병원 심장내과 김상곤 과장의 도움말로 흉통을 일으키는 원인 질환과 구별법 등에 대해 알아본다.
▲허혈성 심질환에 의한 흉통
허혈성 심질환은 심장의 혈액순환에 문제가 생겨 발생하는 질환을 뜻한다. 허혈성 심질환에는 협심증과 심근경색이 포함되며 이들 질환은 혈액공급의 일시적 차질로 흉통이 나타날 수 있게 한다.
협심증 환자의 흉통은 가만히 있을 때에는 아무런 증상이 없지만 계단을 오르거나 무거운 짐을 들고 걷는 등의 활동 중에는 통증이 발생, 쉬면서 통증을 가라앉히게 되는 특징을 갖는다. 반면 심근경색 환자는 가만히 쉬고 있어도 가슴통증이 사라지지 않고 지속되는 증상을 보인다.

이와 달리 허혈성 심질환은 대체로 숨이 멎을 것 같이 가슴을 쥐어짜는 듯한 통증을 수반하며 가슴을 바늘로 찌르는 듯한 증상을 느끼기도 한다. 또 뻐근함, 압박감, 답답함, 달아오르는 등의 느낌도 든다.

협심증과 심근경색으로 나타나는 흉통은 성격이 비슷하나 심근경색으로 인한 흉통은 30여분 이상 지속되는 등 증상이 더욱 심각하다. 급성 심근경색은 쇼크 등으로 이어져 병원에 도착하기 전 심장마비로 사망할 수도 있다. 따라서 흉통이 발생해 30분 이상 지속된다면 그 즉시 병원 응급실을 찾는 게 급선무다.
▲소화기계 질환에 의한 흉통식도 문제로 인한 통증은 협심증과 혼동되기 쉽다. 특히 역류성 식도염은 가슴 전면부위 뿐 아니라 등에서도 통증이 나타나는 특징을 보인다. 통증이 명치끝이나 흉골(복장뼈) 아래로 ‘타는 듯하게’ 느껴지며 누운 자세나 앞으로 숙인 자세에선 악화되는 경향도 나타난다. 우유나 물을 마시면 위산이 중화돼 일시적으로 통증이 완화될 수 있고 상체를 높인 자세만으로도 통증이 경감되기도 한다.

식도 경련 환자는 흉골 아래쪽 부위에서 ‘타는 듯하다’, ‘쥐어짠다’는 표현을 많이 쓴다. 등, 팔, 턱 등으로 통증이 퍼져나가는 방사통을 일으키며 대개 식사 중이나 식후에 발생하고 수분에서 수 시간 동안 지속된다.

평소 운동을 하는데 특별한 문제가 없으며 연하운동, 위 내 음식물의 역류 등으로 통증이 유발된다면 식도 경련을 의심해야 한다. 또 소화성 궤양으로 인한 흉통은 음식과도 연관이 되기 때문에 제산제로 완화시킬 수 있다.
급성 췌장염의 통증은 심근경색과 유사할 수 있다. 그러나 통증이 명치끝에서 나타나며 웅크린 자세로 완화되고 알코올 중독 또는 담낭 질환이 동반된 환자에게서 의심할 수 있다.

▲신경 및 근골격계, 폐질환에 의한 흉통갈비뼈에 연결된 연골(늑연골)에 발생한 염증도 흉통을 유발한다. 상체를 움직일 때마다 통증과 함께 ‘뚝’ 소리가 나고 심호흡을 하면 ‘가슴이 바늘에 찔리는 듯한’ 통증이 느껴지는 경우다.

그러나 늑연골염에 의한 흉통은 아픈 곳을 손가락으로만 눌러도 통증이 심하게 느껴진다는 점에서 심장질환으로 인한 흉통과 다르다. 특히 늑연골염으로 인한 흉통은 헬스나 수영 등 무리한 운동이 원인이 된다. 따라서 20대~30대 연령에서 흉통을 호소하면 대개 늑연골염인 경우가 많다.
또 경추, 흉추의 퇴행성관절염에 의한 흉통은 상체의 움직임, 특정 자세, 기침, 재채기 등으로 발생하는 경향을 보이며 대상포진 환자의 경우 스치기만 해도 아픈 극심한 흉통이 발생한다. 이 경우 통증 발생 4일~5일이 지나면 전형적인 대상포진 수포가 나타나 육안으로 식별이 가능해진다.

이밖에 흔하지는 않지만 신경과 혈관 구조물이 갈비뼈나 근육에 의해 눌려서 통증이 유발되는 흉곽출구증후군도 협심증과 혼동을 일으킬 수 있다. 이 경우 머리, 목, 어깨와 겨드랑이 부위로 통증이 나타나며 대개 팔 안쪽의 통증을 동반하기도 한다.
폐질환 중 폐색전증에 의한 흉통은 심근경색과 혼동될 수 있다. 휴식 시에도 갑작스럽게 발생할 수 있으며 호흡곤란, 빈호흡, 청색증 등이 동반된다. 기흉이나 폐렴도 흉통의 원인이 되지만 이는 호흡기계 관련 증상과 함께 나타나는 특징을 갖는다.

▲ 정신적 원인에 의한 흉통‘불안’은 흉통의 가장 큰 원인이 된다. 통증은 대개 왼쪽 가슴 밑 부위에서 나타나며 환자들은 대개 수 초 내지 1분미만으로 ‘칼로 찌르는 듯한’ 느낌이 지속된다고 표현한다.

운동과는 관련이 없고 아무런 일도 하지 않음에도 발생할 수 있다. 특히 정신적인 스트레스를 받을 경우 발생빈도가 잦아진다. 또 이런 경우 환자들은 ‘숨이 막힐 것 같다’, ‘어지럽다’, ‘가슴이 뛴다’ 등의 증상을 한꺼번에 호소한다. 때로는 과호흡이나 입 주위의 감각 이상, 무력감, 손 저림, 한숨, 히스테리 등의 증상을 동반하기도 한다.

스트레스, 우울증 등도 흉통을 유발한다. 이때는 스트레스가 근육을 과도하게 수축시키면서 통증을 야기한다. 맥박이 빨라져 가슴이 찌릿하거나 답답하고 숨이 턱턱 막힌다면 스트레스가 원인일 가능성이 높다. 다만 정신적 원인으로 생긴 흉통은 ‘특별한 이상이 없다’는 소리만 들어도 증상이 사라지는 특징이 있다.?



대전=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포토] 나연 '시크한 매력' [포토] 노제 '시크한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김재경 '건강미의 정석'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스타화보

  •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