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의회 야당 "누리과정 4개월치 편성"…준예산 종식 초읽기

최종수정 2016.01.27 17:45 기사입력 2016.01.27 17:45

댓글쓰기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유치원 누리과정(만 3~5세 무상보육) 예산 4개월치를 편성, 28일 수정안을 제출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도의회 여야 간 누리과정 갈등으로 빚어진 경기도와 경기도교육청의 사상초유 준예산 사태는 종식될 전망이다.

도의회 다수당인 더불어민주당은 27일 대표단ㆍ교육위원 연석회의를 열고 유치원 누리과정 4개월분 1646억원을 담은 도교육청 수정예산안을 28일 임시회 본회의에 발의, 의결하기로 했다. 또 경기도 예산안도 함께 올려 처리하기로 했다.
더불어민주당 주도로 세워진 도교육청 수정예산안과 도 예산안이 28일 임시회 본회의에서 모두 의결되면 준예산 사태는 종식되고 4개월간 유치원 보육 대란은 막을 수 있게 된다.

어린이집 누리과정의 경우 경기도가 2개월분 910억원을 지난 25일 도내 31개 시·군에 내려보내 급한 불은 끈 상태다.

앞서 도의회 여야는 누리과정 예산 편성을 둘러싸고 마찰을 빚은 끝에 지난해 12월31일까지 도교육청과 도 예산안을 처리하지 못해 준예산 사태와 함께 보육 대란에 직면했다.
더불어민주당은 그러나 경기일자리 재단 운영 등 남경필 지사의 상당수 역점사업 예산은 전액 삭감한 채 일단 예산안을 통과시키고, 이 문제는 3월 추경 때 다시 논의하기로 해 갈등은 계속될 전망이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