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금융, 다보스포럼 ‘글로벌 100대 기업’서 18위

최종수정 2016.01.21 13:51 기사입력 2016.01.21 13: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신한금융그룹은 다보스 포럼에서 발표하는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Global 100 Most Sustainable Corporations)에서 국내 기업 중 최고 순위인 18위에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신한금융그룹은 2013년 최초로 86위로 선정된 이래 ▲2014년 30위 ▲2015년 70위 등 국내 금융회사로는 유일하게 4년 연속 선정됐다.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은 캐나다의 투자 리서치 및 미디어 그룹인 코퍼레이트 나이츠가 평가하는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지수다. 매년 스위스 다보스에서 개최되는 세계경제포럼(일명 다보스 포럼)에서 발표된다.

신한금융그룹은 DJSI(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지수)에서 국내 금융그룹으로는 사상 최초로 3년 연속 월드지수에 편입됐다. MSCI ESG 지수(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 FTSE4Good 지수(파이낸셜타임즈 스톡익스 체인지) 등 각종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지표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 기후변화 관련 세계적인 지속가능성 평가 제도인 '2015 CDP Korea'에서도 ‘탄소경영 아너스클럽’에 선정됐다. 국내 최초로 2년 연속 편입됐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객과 사회와의 상생을 도모하고자 그룹의 미션인 ‘미래를 함께 하는 따뜻한 금융’을 기반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