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석정 “서울대졸업 증명 되면 사람들 태도가 달라져” 웃픈 고백

최종수정 2016.01.20 12:14 기사입력 2016.01.20 12:14

댓글쓰기

황석정.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황석정.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님과 함께2'에 출연한 배우 황석정의 학력에 대한 본인의 발언이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 6월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 황석정은 자신의 학력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며 인터뷰를 진행했다.

황석정은 "모두들 왜 본인을 반전 이미지로 보는지 알고 있다"며 "학교 다닐 때도 그렇고 극단에 있을 때도 그렇고... 사람들이 중학교도 안 나온 것 같다고 그러더라"고 얘기를 꺼냈다.

이어 황석정은 "학급 임원을 했는데 선생님이 화를 냈다. ‘내가 교사 생활 30년을 했지만 저렇게 생긴 애가 공부 잘할 리가 없다’더라"고 말했다.

특히 황석정은 "서울대라고 증명이 되면 주위 사람들 태도가 달라진다. 똑같이 웃긴 얘기를 해도 '위트 있는 얘기를 한다. 공부 잘한 사람은 다르다'고 한다"고 덧붙여 씁쓸한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