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시아나 A380, 인천-나리타 첫 운항, 2층에 프라이버시 객석도

최종수정 2014.06.13 15:36 기사입력 2014.06.13 15:36

댓글쓰기

13일 인천- 나리타노선으로 첫 운항을 시작하는 아시아나 A380

13일 인천- 나리타노선으로 첫 운항을 시작하는 아시아나 A380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아시아나 A380, 인천-나리타 첫 운항, 2층에 프라이버시 객석도

아시아나항공의 A380 1호기가 13일 인천~나리타 노선 투입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항에 돌입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에서 김수천 사장을 비롯해 황성연 서울지방항공청장, 최홍열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직무대행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아시아나 A380의 첫 취항을 기념하며 테이프 커팅 및 꽃다발 증정, 기념 촬영 등의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첫 운항을 시작한 아시아나 A380 1호기의 인천~나리타 및 인천~홍콩 구간은 전좌석이 만석이 됐고, 6월 평균 예약율도 80%를 훨씬 상회하는 등 승객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이후 아시아나 A380 1호기는 나리타(매일), 홍콩(주 6회) 운항을 시작으로, 7월말 2호기 도입 후 8월 중순부터 중장거리 노선 경쟁력 강화를 위해 LA노선에 투입된다.
또한 아시아나 A380은 어퍼 덱(2층)이 있고 비즈니스 클래스도 지그재그 형식으로 배치돼 있어 프라이버시를 지킬 수 있도록 제작됐다.

트윈 슬라이딩 도어로 문을 닫으면 나만의 공간이 완성되고 버디 시트는 일행과 라운지로 이동할 필요없이 식사나 담소를 나누기 좋은 것이다.

한편 아시아나 A380에는 침대와 개인 옷장도 구비돼있다.


온라인이슈팀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