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솔로몬제도 인근서 7.6 강진…쓰나미 경보

최종수정 2014.04.13 08:19 기사입력 2014.04.13 08: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목인 기자]남태평양 섬나라 솔로몬제도 근처에서 13일(현지시간) 오전 규모 7.6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태평양쓰나미경보센터(PTWC)는 이에 따라 솔로몬제도를 비롯해 파푸아뉴기니, 뉴칼레도니아 등지에 쓰나미(지진해일) 경보를 발령했다.
또 피지, 호주, 인도네시아, 괌 등에는 한 단계 아래인 주의요망(watch) 특보를 발령했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이번 지진의 진앙은 솔로몬제도 수도 호니아라 남동쪽 204㎞ 지점이며, 진원 깊이는 29.3km이다.

USGS는 처음에는 규모 8.3으로 발표했다 이내 7.6으로 수정했다.
아직 구체적인 피해 상황이 드러나지 않고 있다. 하지만 이 지역에서는 지난해 2월 발생한 규모 8.0의 지진으로 쓰나미가 일어나 최소한 9명이 목숨을 잃은 바 있었다.

조목인 기자 cmi072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