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동수 "대형 유통업체, 내실 다지는 노력 필요"

최종수정 2012.11.14 10:49 기사입력 2012.11.14 10:4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김동수 공정거래위원장은 14일 대형유통업체가 양적 성장을 넘어 내실을 다져야 한다고 지적했다.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시켜주는 중간자 역할이 불공정한 관행없이 합리적으로 이뤄져야 한다는 것.

김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콘라드호텔에서 열린 '유통선진화 포럼'에 참석해 "유통업체들이 세계 100대 유통기업에 꼽힐 정도로 외형은 성장했으나 생산자와 소비자를 효율적으로 연결해주는 기능 등 내실을 다지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제는 유통산업이 규모중심의 양적 성장 단계를 넘어서 내실을 다지는 자발적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또 그는 "유통업계는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중소 납품업체의 기를 꺾는 불공정 거래를 근절해야 한다"며 "공정위는 대형유통업체가 자발적으로 거래관행을 개선할 수 있도록 법과 제도를 정비하고 각종 정책을 추진해 동반성장 문화를 정착시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혜민 기자 hmee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