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국내 벤처에 특허침해 피소

최종수정 2012.02.09 18:08 기사입력 2012.02.09 18: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승종 기자] 삼성전자가 국내 한 벤처기업으로부터 특허 침해로 제소를 당했다.

9일 벤처기업 네오패드는 스마트폰 '갤럭시S' 시리즈에 적용된 일본어의 입력 방식이 자사의 특허를 침해한 것으로 판단해 삼성전자를 서울중앙지법에 제소했다고 밝혔다.
정희성 네오패드 대표는 "네오패드는 해당 일본어 입력 방식에 대한 국내 특허를 2002년에 취득했다"며 "이 방식은 사용이 편리해 LG전자와 애플도 채택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일본과 미국에 선행기술이 있다는 점을 들어 특허청에 해당 특허의 무효심판청구를 신청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승종 기자 hanaru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