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경제전망]1분기 경제성장률 나온다…추경안 25일 국회 제출

최종수정 2019.04.22 09:44 기사입력 2019.04.21 08: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다음 주에는 올해 한국경제의 첫 성적표라고 할 수 있는 1분기 경제성장률이 발표된다. 정부는 미세먼지 대응과 경기 활성화를 위해 7조원 미만으로 편성한 추가경정예산안을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한국은행은 오는 25일 1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수치(속보치)를 발표한다. 1분기 경제성장률은 전기 대비 0%대 초반으로 떨어질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 많다. 예측치를 크게 벗어나지 않을 경우 2017년 4분기(-0.2%) 이후 5분기 만에 가장 낮은 성장률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한국은행이 지난 18일 올해 GDP 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2.6%에서 2.5%로 하향 조정한 것은 연초부터 수출을 중심으로 지표 악화가 당초 예상보다 컸기 때문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대체적인 시각이다.


실제로 수출액은 1분기 내내 전년 동기 대비 줄어들었다.


정부는 2019년 추경안을 24일 국무회의를 거쳐 25일 국회에 제출한다. 문재인 정부 들어 3번째로 편성되는 이번 추경은 경기 하방 위험에 대한 선제적 대응 사업과 미세먼지 대응, 재난피해 복구 지원에 투입된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지난 10일 기자들과 만나 "전체적으로 추경 규모가 7조원을 넘지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5월 임시국회 회기 내에 이번 추경안을 처리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통계청은 24일 2월 인구동향을 내놓는다. 1월 출생아는 3만300명으로 1년 전보다 6.2% 감소해 1월 기준 월별 통계집계가 시작된 1981년 이후 가장 적었다.


통계청은 25일에는 2018년 가계동향조사(지출부문) 결과를 내놓는다.


앞선 2017년 우리나라 1인 이상 가구의 월평균 소비지출 규모는 가계별 소득에 따라 극과 극이었다. 소득 하위 20%(1분위)는 2017년 월평균 114만6000원을, 소득 상위 20%(5분위)는 433만1900원을 각각 소비해 4배 가까이 차이가 났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