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멤버스, 롯데자이언츠와 유니세프 후원협약 체결

최종수정 2019.04.12 09:05 기사입력 2019.04.12 09:05

댓글쓰기

11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진행된 '스쿨스 포 아시아' 희망포인트 협약식에서 (왼쪽부터)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 롯데자이언츠 이윤원 단장,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송상현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1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진행된 '스쿨스 포 아시아' 희망포인트 협약식에서 (왼쪽부터)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 롯데자이언츠 이윤원 단장,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송상현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목인 기자]롯데멤버스는 롯데자이언츠와 함께 유니세프 '스쿨스 포 아시아'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11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이사, 롯데자이언츠 김종인 대표이사,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송상현 회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롯데멤버스는 올해로 3년째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사회공헌 협약을 맺고 아시아 어린이들의 교육 환경을 지원하는 '스쿨스 포 아시아’ 기금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기부금은 2019 시즌 부산 사직야구장을 찾는 관중 1명 당 후원금 100원이 적립되는 방식이며, 최대 1억원 상당의 기금이 조성될 예정이다. 누적된 금액은 시즌 종료 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전달된다.


'스쿨스 포 아시아’ 사업은 가난과 차별 때문에 배움의 기회를 빼앗긴 아시아 어린이들에게 양질의 교육을 제공하는 유니세프의 교육 지원 프로그램이다. 2012년 시작된 사업을 통해 네팔, 라오스, 방글라데시 등 11개 아시아 국가의 낙후된 학교시설 보수, 교육센터 지원 및 프로그램 개발, 교사 양성 등이 이루어졌다.


롯데멤버스 이승준 마케팅부문장은 “롯데멤버스는 사람과 세상에 이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것을 최우선 과제로 생각하고 있는 만큼 다양한 방면에서 사회 취약 계층을 돕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면서 "고객들과 함께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나눔의 가치를 전파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조목인 기자 cmi072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