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일기획, 아르헨티나 법인 설립…중남미 공략 강화

최종수정 2019.01.29 08:35 기사입력 2019.01.29 08:35

댓글쓰기

제일기획, 아르헨티나 법인 설립…중남미 공략 강화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제일기획이 아르헨티나에 법인을 설립하고 주요 신흥시장인 중남미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제일기획은 최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 아이레스에 신규 법인을 설립했다고 29일 밝혔다. 아르헨티나 법인은 제일기획이 중남미 지역에 세운 9번째 거점이다.


이번 법인 설립으로 제일기획의 해외 진출 국가는 44곳으로 늘었으며 이들 국가에서 운영 중인 법인, 지점 등의 거점 수는 총 53개에 이른다.


제일기획이 아르헨티나 법인을 설립한 목적은 중남미 전역에 통합된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주요 신흥 시장인 중남미 지역에서의 비즈니스를 강화하기 위해서다.


제일기획은 최근 파나마, 과테말라 등 중미지역 국가에서 삼성전자 매장 내 프로모터를 활용한 고객 응대 솔루션을 선보였으며 멕시코에서는 오피스디포에 소비자의 쇼핑경험을 넓혀주는 디지털 키오스크(무인 단말기)를 론칭하는 등 남미 지역에서 리테일 부문의 역량을 펼치고 있다.

아르헨티나 법인도 이같은 리테일 역량과 노하우를 토대로 삼성전자 현지 매장의 연출 및 진열, 매장 내 고객 응대 관리 등의 서비스를 강화할 예정이다. 지난해 제일기획 중남미 총괄은 리테일, 디지털 등 핵심 사업 확대를 바탕으로 3분기 누계 실적이 전년 대비 17% 증가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