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원순 시장 "참 나쁜 대통령, 국민이 불행하다"

최종수정 2016.10.24 16:26 기사입력 2016.10.24 16:16

댓글쓰기

박근혜 대통령 개헌 주장에 2006년 노무현 대통령 개헌 주장 당시 박 대통령 발언 그대로 되돌려줘

박원순 서울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박원순 서울시장이 24일 개헌론을 주장한 박근혜 대통령을 강력 비판했다.

박 시장은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참 나쁜 대통령, 국민이 불행하다"고 말했다. 2006년 당시 노무현 대통령이 개헌론을 제기했을 당시 한나라당 대표였던 박 대통령이 한 말을 그대로 되돌려 준 것이다. 실제 박 시장은 이 글에 당시 이정현 대표 비서실장의 전언을 토대로 '참 나쁜 대통령'이라는 제목을 단 박 대통령의 발언을 전한 신문 기사를 그대로 싣기도 했다.
박원순 서울시장 페이스북

박원순 서울시장 페이스북



그러면서 박 시장은 "대통령 눈에는 최순실과 정유라 밖에 안보이는지? 재집권 생각 밖에 없는지?"라며 "부도덕한 정권의 비리사건 제대로 규명하고 책임지세요. 파탄난 경제, 도탄에 빠진 민생부터 챙겨주세요. 국민이 살아야 개헌도 있고, 정치도 있습니다"라고 꼬집었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