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남시 복지사각 해소위해 '복지통장' 1233명 뛴다

최종수정 2016.10.14 07:13 기사입력 2016.10.14 07:13

댓글쓰기

성남시청

성남시청


[아시아경제(성남)=이영규 기자] 경기도 성남시가 복지 사각지대 내 취약계층 발굴을 강화하기 위해 '좋은이웃 복지통장제'를 확대한다.

좋은이웃 복지통장제는 성남지역 통장에게 복지도우미 역할을 부여해 위기상황에 처한 이웃을 챙기는 제도로 2014년 11월 도입됐다. 성남시 통ㆍ반 설치 조례에 따라 지역별로 수정구 295명, 중원구 288명, 분당구 650명 등 1233명의 복지통장이 뛰고 있다.

이들은 생활고에 시달리는 복지 사각지대 계층을 발굴해 사회복지제도 수혜 방법을 안내하고, 관계기관에 연계해 준다. 또 이웃돕기 성품 전달, 홀몸노인 등 취약계층 안부도 확인한다.

성남시는 오는 20일과 24일 시청 온누리에서 이들 복지통장을 대상으로 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한다. 성남시는 이번 교육을 통해 긴급복지와 무한돌봄 사업 등 시책을 안내한다. 또 김춘애 한국서비스 교육원장이 나와 복지 사각지대 찾는 방법, 복지가 행복이 되는 감동 스킬 응대 방법 등을 교육한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