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언제 줄서서 먹었더라?" 유행 민감한 입맛 變心에 패밀리레스토랑, 메뉴교체 LTE급

최종수정 2016.08.18 14:27 기사입력 2016.08.17 10:30

댓글쓰기

패밀리레스토랑, 소비자 입맛 변심에 적극 대응…신메뉴 출시 주기 빨라져
팝업스토어, 정식매장 내기도 전에 유행 시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국내 소비자들의 입맛이 유행에 더욱 민감해지면서 패밀리레스토랑들의 메뉴 교체 주기도 더욱 짧아지고 있다. 또한 단일메뉴를 판매하는 일반 매장들은 정식매장을 내기 전 팝업스토어를 열어 위험부담을 줄이는 등 소비자들의 입맛 변심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17일 외식업계에 따르면 CJ푸드빌이 운영하는 패밀리레스토랑 빕스는 올 상반기에만 3차례 이상 메뉴를 교체했다. 통상 3~4월 봄에 메뉴개편을 해왔지만, 올해는 2월부터 신메뉴 추가계획을 발표하고 한 달 간격으로 시즌메뉴를 내놓고 있다. 2월부터 6월말까지 내놓은 디저트만 14종에 달한다. 샐러드뷔페 메뉴뿐만 아니라 스테이크에도 변화를 줘 4월에는 '마셰코 스테이크', 6월에는 '플람베 스테이크'를 출시했으며 이탈리아 대표적인 에피타이저인 '브루스케타'를 샐러드바 신메뉴로 내놨다. 또한 7월에는 2025세대를 겨냥해 매운맛, 초코맛, 치즈맛 등 3가지를 콘셉트로 한 메뉴도 출시해 매월 메뉴를 추가하거나 변경하고 있다.
이랜드의 애슐리도 매년 계절이 바뀔 때마다 일년에 네 차례씩 메뉴를 바꿔왔지만, 올해는 메뉴교체 주기를 여덟번으로 2배 늘렸다. 계절마다 평균 두 차례씩 새로운 메뉴를 선보이는 전략으로 선회한 것. 메뉴가 '뻔하다'라는 인식에서 벗어나 고정고객을 확대하고 이들의 방문주기를 단축시키기 위해서다. 이에 지난 6월 '알로하 애슐리' 콘셉트로 하와이 스타일의 여름 신메뉴 11종을 내놓은 데에 이어 한 달만인 7월에는 두번째 여름 신메뉴 14종을 출시했다.

이랜드 외식사업부 관계자는 "신메뉴 출시 주기가 빨라지니 고객들의 매장 방문 주기가 짧아졌고, 신메뉴에 대한 고객니즈도 높아진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소비자들의 입맛 변덕 탓에 패밀리레스토랑의 뷔페 메뉴가 빨라졌다면, 정식 매장을 내기 전 소비자 트렌드를 살펴보는 '팝업스토어' 매장들은 정식매장 출점으로 이어지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이색 디저트로 인기를 끈 가렛팝콘샵은 최근 신세계백화점과 현대백화점 내 매장을 철수하면서 잠실롯데월드몰점과 센트럴시티 파미에스트리트점 등 2개로 줄었다. 대신 부산지역에 팝업스토어 형식으로 2개 매장을 냈다.

외식업계 관계자는 "한때 줄서서 먹던 메뉴, 음식들도 국내 소비자들의 입맛 변화 주기가 짧아 금세 시든다"면서 "고정메뉴를 장기간 끌고 가기 어려워지면서 외식트렌드, 타깃층에 맞춰 메뉴를 탄력적으로 선보여야한다"고 말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설현 '통통 튀는 화보'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현아 '몽환적인 분위기' [포토] 서동주 "몸무게 의미 없어"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