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 세종사무소 개소…중앙부처 가교 역할

최종수정 2014.11.07 09:42 기사입력 2014.11.07 09:42

댓글쓰기

전라남도(도지사 이낙연)는 6일 세종사무소 현판식을 갖고 본격적인 도와 중앙부처 간 가교 역할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전라남도(도지사 이낙연)는 6일 세종사무소 현판식을 갖고 본격적인 도와 중앙부처 간 가교 역할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세종청사 호남 향우 공무원 간담회 등 국비 확보활동 나서"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라남도(도지사 이낙연)는 6일 세종사무소 현판식을 갖고 본격적인 도와 중앙부처 간 가교 역할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앞으로 세종사무소에서는 기획재정부, 농림축산식품부, 국토교통부 등 17개 중앙 부처는 물론 소속기관과 연결하는 창구역할을 담당하면서 전남도의 행정을 지원한다.

근무 인원은 2명으로, 전남도 서울사무소 인력을 재배치해 효율적으로 운영한다.

이날 공식적인 첫 업무로 세종청사 호남 향우 공무원과의 간담회를 갖고 도정 설명과 함께 국비 확보활동에 나섰다.

현판식에 참석한 권오봉 전남도 경제특보는 “세종사무소가 중앙부처와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해 정부 정책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시군에도 항시 개방해 사랑방 역할을 수행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세종정부청사는 전남을 비롯해 부산·광주·강원·충북·경북·제주 등 7개 광역자치단체가 사무소를 운영하고 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