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양이는 있다' 서이숙, '너포위'와 상반된 매력 '180도 변신'

최종수정 2014.06.10 15:54 기사입력 2014.06.10 15:54

댓글쓰기

▲배우 서이숙(사진:KBS 1TV '고양이는 있다' 방송 캡처)

▲배우 서이숙(사진:KBS 1TV '고양이는 있다'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고양이는 있다' 서이숙, '너포위'와 상반된 매력 '180도 변신'

배우 서이숙이 드라마 '고양이는 있다'와 '너희들은 포위됐다'에서 상반된 연기를 펼치며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9일 첫 방송된 KBS 1TV 저녁일일극 '고양이는 있다'에서 서이숙은 구두쇠 남편 때문에 불만이 가득한 홍순자 역으로 첫 등장, 생생한 연기를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서이숙은 왼팔로 머리를 괴고 입을 씰룩이며 볼멘소리를 내는가하면 남편의 눈치를 보며 풀이 죽은 표정에서 할 말은 다하는 모습을 보이는 등 실감나는 표정연기로 폭소를 유발했다.

서이숙은 '고양이는 있다'에서 힘을 뺀 '아줌마' 역을 소화하고 있지만 SBS 수목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에서는 강한 카리스마의 경찰서장 강석순 역으로 활약을 펼치고 있어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서이숙 소속사 점프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고양이는 있다'의 홍순자와 '너희들은 포위됐다'의 강석순은 성격이 전혀 다른 인물이다. 이를 연기하는 서이숙의 두 가지 모습을 비교해 보는 것도 드라마를 즐기는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배우 서이숙의 연기를 본 네티즌은 "서이숙, 고양이는 있다 재밌어요" "서이숙, 너희들은 포위됐다도 재밌는데" "서이숙, 둘 다 챙겨봐야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