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누리당 양천구청장 후보 오경훈 전 의원 선출(종합)

최종수정 2014.04.06 14:30 기사입력 2014.04.05 21:20

댓글쓰기

2위는 강웅원 현 양천구의회의장, 3위는 전귀권 전 양천구청장 권한대행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새누리당 양천구청장 후보 경선에서 오경훈 전 의원이 1위를 차지했다.

2위은 강웅원 현 양천구의회의장, 3위는 전귀권 양천구청장 권한대행이 차지했다.
오경훈 후보

오경훈 후보

이날 양천구는 계남체육관에서 후보간 7분씩 연설을 한 후 당원 1816명, 일반 1816명을 대상으로 투표를 해 이같이 결정했다.

오경훈 전 의원(50)은 서울대 총학생회장 출신으로 16대 국회의원을 지낸후 한동안 쉬었으니 이번 구청장 경선에 나서 새누리당 양천구청장 후보로 선출되는 영광을 안았다.

강웅원 현 양천구의회의장은 예상외 득표를 해 눈길을 끌었다.
전귀권 양천구청장 권한대행은 1년 8개월 동안 실질적인 양천구청장으로 현장 행정을 펼쳐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날 선거에는 선거인단 3632명 중 1611명이 투표에 참여,오경훈 후보가 전체 투표수의 30% 수준인 489표를 얻었다.

이어 강웅원 구의회의장 (358표), 전귀권 전 구청장권한대행 (301표), 장수길 전 부구청장(246표), 안승일 전 부구청장(129표), 김훈동 전 양천구시설공단이사장(78표) 순이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