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남주', 홍수현, 두 명 엄마와 파자마 파티…가족애 '뭉클'

최종수정 2014.03.15 21:49 기사입력 2014.03.15 21:49

댓글쓰기

'사남주', 홍수현, 두 명 엄마와 파자마 파티…가족애 '뭉클'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홍수현이 15일 오후 방송한 MBC 주말드라마 '사랑해서 남주나'(극본 최현경, 연출 김남원 애쉬번)에서 어머니인 차화연·김나운 등과 감동의 파자마 파티를 열였다.

송미주(홍수현 분)는 이날 두 어머니와 여동생, 새언니 등을 한 호텔방으로 안내했다. 그는 결혼 전 이벤트로 가족 중 여성 구성원들과의 하룻밤을 선택한 것이다.
홍순애(차화연 분)와 이연희(김나운 분)는 화려한 잠옷은 물론이고 그 상황 자체가 놀라웠지만 있는 분위기 그대로를 즐기기로 했다. 모두는 수다 삼매경에 시간가는 줄 몰랐다.

송미주는 이때 이연희를 "엄마"라고 부르며 감동적인 장면을 연출했다. 이로서 이연희는 송미주의 아버지를 빼앗아 결혼한 죄책감을 덜게 됐다.

이 과정에서 홍수현의 존재감이 빛을 발했다. 그는 사랑하는 사람과의 결혼을 앞두고도 가족들을 챙기는 송미주의 따뜻한 마음을 공감되게 그려내며 찬사를 이끌어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