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채원, KBS '아가씨를 부탁해'서 윤상현과 호흡

최종수정 2009.07.29 11:07 기사입력 2009.07.29 11:07

댓글쓰기

문채원

[아시아경제신문 황용희 기자]탤런트 문채원이 KBS 새 수목드라마 '아가씨를 부탁해'에 합류한다.

문채원은 이 드라마에서 구두 디자이너를 꿈꾸는 상큼 발랄한 인물 여의주 역을 맡아 윤은혜, 윤상현, 정일우와 호흡을 맞춘다. 여의주는 서동찬(윤상현 분)과 어렸을때부터 친남매처럼 자란 동생이다.

문채원은 최근 종영한 SBS '찬란한 유산'에서 승미 역을 맡아 슬픈 악역을 잘 소화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는 "첫 정극이라 처음엔 낯설고 조금 힘든 부분이 있었지만 감독님을 비롯해 많은 스태프들의 도움이 있어 이번 작품에 몰입 할 수 있었던 것 같다. 승미란 캐릭터가 너무 우울하고 감정적인 부분이 컸기 때문에 '찬란한 유산'의 종영은 사실 '시원섭섭'한 마음이다"면서 "그래도 너무나 밝은 촬영장 분위기와 자기 자신보다는 서로를 위해주는 스태프들 덕분에 촬영 내내 기분 좋게 촬영 할 수 있어서 내게도 역시 '찬란했던 작품'이었다"고 전했다.

황용희 기자 hee21@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