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충남, 천안·아산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시동

최종수정 2019.04.24 15:00 기사입력 2019.04.24 15: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내포) 정일웅 기자] 충남도가 천안·아산 지역의 ‘충남 강소연구개발특구(이하 강소특구)’ 지정에 나선다.


도는 24일 천안·안아산 상생협력센터에서 산·학·연·관 전문가와 도민 등 100여 명을 대상으로 ‘충남 강소특구 지정신청을 위한 주민 공청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공청회는 ‘연구개발 특구의 육성에 관한 특별법’에 따른 법정 절차의 첫 관문으로 도는 이 자리에서 강소특구 육성 종합계획을 설명하고 전문가와 도민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시간을 가졌다.


강소특구는 지역 혁신플랫폼 구축을 위해 도입된 새로운 연구개발(R&D) 특구 모델이다. 이 모델은 연구 인력?투자비 등 정량?정성 조건을 만족하는 기술핵심기관을 중심으로 연구소?기업 등이 입주할 배후 공간(2㎢ 이하)을 마련하는 형태로 한다.


가령 도는 천안 소재의 자동차부품연구원을 기술핵심기관으로 선정하고 천안·아산 KTX역세권 R&D집적지구 등을 배후공간으로 구축해 ‘스마트 모빌리티(Smart Mobility)' 분야에 특화된 강소특구를 조성하는 내용으로 강소특구 지정을 준비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도는 공청회에서 제시된 의견을 바탕으로 강소특구 지정 신청서를 보완한 후 내달 9일 국회에서 토론회를 개최, 범도민 공감대 형성과 지역 역량 결집으로 연내 강소특구 지정을 완료한다는 복안이다.


오범균 도 미래성장과장은 “천안·아산이 강소특구로 지정되면 세제감면 등 각종 인센티브를 제공해 첨단 연구소와 유망기업의 투자를 이끌어낼 수 있게 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도는 관내 제조업의 고도화와 지속성장 기반을 구축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내포=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고 당해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