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만과편견' 최민수 "머리 좋아야 우리 드라마 본다"

최종수정 2014.12.09 14:26 기사입력 2014.12.09 14:26

댓글쓰기

최민수 /MBC 제공

최민수 /MBC 제공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배우 최민수가 '오만과편견'에 대한 감상을 밝혔다.

최민수는 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신사옥에서 열린 MBC 월화드라마 '오만과편견'(극본 이현주, 연출 김진민)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이 작품은 머리가 좋아야 볼 수 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찍는 우리도 어려워서 고민하기 때문"이라며 "대본을 받으면 다들 '이게 무슨 내용인지'에 대해 한참 생각하게 된다. 내 역할인 문희만도 딱 잘라 한 마디로 정의할 수 없는 캐릭터"라고 덧붙였다.

최민수는 인천지검 부장검사 문희만 역할을 맡아 열연 중이다. 문희만은 악역처럼 보이다가도 팀원들을 살뜰이 챙기는 따뜻한 마음도 내비치는 입체적 인물.

한편 '오만과편견'은 법과 원칙을 무기로 나쁜 세력에 대항, 죄도 돈도 권력도 없는 사람들을 위해 애쓰는 검사들의 이야기다. 매주 월~화 오후 10시 방송.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