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4G 와이브로 무선데이터 용량 최대 10배 확대

표준, 결합 요금제 출시..1GB→10GB, 10GB→20GB

KT는 4월부터 고객들이 경제적인 요금으로 대용량 무선데이터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는 ‘4G 와이브로(4G WiBro)’ 표준 및 결합 요금제를 출시한다.

KT는 4월부터 고객들이 경제적인 요금으로 대용량 무선데이터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는 ‘4G 와이브로(4G WiBro)’ 표준 및 결합 요금제를 출시한다.

원본보기 아이콘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 KT (회장 이석채)가 4세대(4G) 와이브로(Wibro) 무선데이터 용량을 최대 10배 확대했다.

1일 KT는 이달부터 고객들이 경제적인 요금으로 대용량 무선데이터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는 '4G 와이브로' 표준 및 결합 요금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KT는 와이브로 고객들의 월 평균 데이터 사용량이 6기가바이트(GB)수준임을 감안해 기존 가장 적은 용량인 1GB 요금제를 10GB로 10배 늘렸다. 10GB 요금제는 20GB로 2배 늘어난 가운데 30GB와 50GB 요금제의 데이터 용량은 변동이 없다.

4G 와이브로 결합요금제인 '콤비 10GB·30GB'는 기존 '라잇나우(Right Now) 4G 프로모션’ 후속 버전이다.

KT의 3G와 롱텀에볼루션(LTE) 고객들은 와이브로를 24개월 결합 약정 가입 시 모바일 요금제에 상관없이 와이브로 10GB를 월 5000원에, 30GB를 월 1만원에 이용할 수 있다. 기존 결합프로모션과 달리 월정액 4만4000원 이하 요금제 고객도 5000원에 와이브로 10GB를 사용할 수 있다.기존 Right Now 4G 프로모션 가입고객은 요금제 변경 없이 기존 프로모션 요금과 용량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다.

강국현 KT 개인Product & Marketing본부장은 "대용량 데이터를 경제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4G 와이브로의 장점 때문에 가입자가 80만명을 넘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정부의 와이브로 시장 활성화 정책에 호응하고 고객들에게 경제적이고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한편 KT는 이번 와이브로 요금제 출시를 기념해 5월말까지 모든 와이브로 신규 가입 고객에게 올레뮤직 무제한 음악감상 3개월 무료 이용권을 제공한다. 또한 해당 기간에 가입한 고객들 중 10명을 추첨해 '올레뮤직 인디어워즈' 초대권 2매를 제공한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