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통신사 KDDI "2030년 달에서 모바일 통신서비스 제공"

일본의 이동통신 서비스 기업 KDDI가 2030년 달에서 5G 같은 고속 모바일 통신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日통신사 KDDI "2030년 달에서 모바일 통신서비스 제공" 원본보기 아이콘

30일 NHK방송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KDDI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2030년 달 표면에서 고속 모바일 통신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우주 관련 스타트업과 대기업이 공동 참여한다.

KDDI는 이를 위해 달 표면에서 기지국을 정비할 로봇 개발을 추진하고 기지국을 정비해 우주 비행사와 탐사 차량이 고속 데이터 통신으로 연결될 수 있게 한다는 계획이다.


2028년에는 달과 지구 간 대용량 통신 기술을 실용화한다고도 전했다.


이번 계획에는 산토리, 스미토모부동산, 미쓰이물산 등 대기업 13개사가 참여 의사를 표했다.

마쓰다 히로미치 KDDI 상무는 "선행 투자라고 생각한다"며 "인류가 달에 가면 반드시 통신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황서율 기자 chestnut@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