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브라질서 '중남미 테크세미나'…AI TV 핵심기술 소개

28~29일 2024년형 Neo QLED 8K, OLED 등 선봬

삼성전자가 지난 28~29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2024 중남미 테크세미나'를 열고 2024년형 Neo QLED 8K와 OLED 등 'AI TV' 시대를 선도할 신제품과 핵심 기술을 선보였다고 30일 밝혔다.


앞서 브라질·멕시코·칠레·파나마 등 삼성전자 중남미 주요 법인들은 지난 4월부터 신제품 런칭 행사인 'Unbox & Discover'를 순차적으로 진행하며 2024년형 AI TV를 소개했다.

브라질 상파울루 '2024 중남미 테크세미나'에서 참석자들이 2024년형 Neo QLED 8K 신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브라질 상파울루 '2024 중남미 테크세미나'에서 참석자들이 2024년형 Neo QLED 8K 신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원본보기 아이콘

이번 중남미 테크세미나에서는 삼성전자 화질 전문가들이 중남미 주요 지역의 영상·음향 분야 미디어와 전문가를 대상으로 2024년형 삼성 TV 신제품에 탑재된 최신 기술과 서비스를 직접 설명했다.

▲'NQ8 AI 3세대' 프로세서를 탑재한 2024년형 Neo QLED 8K의 화질 업스케일링 ▲'AI 오토 게임모드' 등 게이밍에 특화된 기능들을 탑재한 2024년형 Neo QLED ▲빛 반사 없이 선명한 화질을 즐길 수 있는 2024년형 OLED ▲TV와 연결하면 풍성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는 '뮤직 프레임' 등 AI 기술로 향상된 시청 경험과 연결성을 강조했다.


김용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테크세미나를 통해 삼성 AI TV의 차별화된 기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꾸준히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예주 기자 dpwngks@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